미국 부동산 중개인 협회인 National Realtor's Association 이라는 단체에서 2011년 판 Community Preference Survey 보고서를 발간했습니다. 전미 총기 연합회 National Rifle Association 과 같은 NRA이지만, 성격은 많이 다르죠. 하여튼, 미국인들이 선호하는 주거지의 경향을 보여주는 이 보고서는 98페이지 분량입니다. 원문은 아래 링크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http://www.realtor.org/reports/2011-community-preference-survey


혹시나 몰라서 이 포스팅에 첨부했습니다. 필요하신분들은 다운 받아서 보세요. 

smart-growth-comm-survey-results-2011.pdf

요약하면 대충 아래와 같네요. 


1. Overall, Americans’ ideal communities have a mix of houses, places to walk, and amenitieswithin an easy walk or close drive.
2. Desire for privacy is a top consideration in deciding where to live.
3. But, having a reasonable commute can temper desire for more space.
4. Community characteristics are more important than size of home.
5. Improving existing communities preferred over building new roads and developments.
6. Major differences in community preferences of various types of Americans.



Posted by 하린/가빈대디 하린대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