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한 번 보여드리겠습니다. 미국에서 대학/대학원 랭킹을 발표하는 몇 안되는 기관 중, 그나마 공신력 있다는 U.S. News 의 2008년 공공정책 / 도시정책 대학원 랭킹입니다. 
1 University of Kansas

2 Cleveland State University

3 Northern Illinois University

4 University of Southern California

5 University of North Carolina--Chapel Hill

6 Arizona State University

New York University

8 University of Illinois--Chicago

9 University of North Texas

10 Syracuse University

University of Delaware


자, 충격에서 조금 벗어나셨습니까? 아니면 아직도 

"어? University of Kansas 가 도대체 어디 있는거야?" 라던가

"어?? Harvard는? Yale은? MIT는?" 이라고 눈을 씻어보고 계십니까? 

다시 한번 말씀드립니다만, 랭킹을 팍! 팍! 해석하기 위해서는 도대체 어떤 방식으로 이 랭킹을 산출했나? 를 물어봐야 합니다. 이게 무슨 프로야구 순위처럼 학교처럼 맞짱떠서 우열을 가린 게 아닌 이상, 당연히 그래야 하지 않겠어요? 

원 글의 출처 (http://grad-schools.usnews.rankingsandreviews.com/best-graduate-schools/top-public-affairs-schools/city-management) 의 밑에 보면 조~~그마한 글씨로 About The Ranking 이라는 링크가 보이실겁니다. 클릭하셔서 다음 화면으로 넘어가면 Public Affairs 라고 또 있습니다. 눌러보시면, 어떤 방식으로 순위를 정했나가 나옵니다. 첫 문단을 보실까요? 

The public affairs program rankings are based solely on the results of a peer assessment survey. Our ranking, completed in 2008 and based on surveys conducted in fall 2007, are based entirely on responses of deans, directors, and department chairs representing 269 master's of public affairs and administration programs, two per school. Respondents were asked to rate the academic quality of master's programs on a scale of 1 (marginal) to 5 (outstanding). Scores for each school were totaled and divided by the number of respondents who rated that school. The response rate was 40 percent. Surveys were conducted by Synovate.

Click here to find out more!
거창하게 들리지요? 전혀 아닙니다. 쉽게 말하자면, 미 전역의 학장들이나 교수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했답니다. 설문 조사인 즉은 - "이 학교의 공공정책(도시계획 포함)에 대해 어떻게 생각해? 잘하면 5점 못하면 1점 줘봐" 라고 한 다음, 그 점수를 그냥 무식하게 더해서 낸 순위입니다. 

어떠세요? 왠지 뮤직뱅크의 금주 가요 순위내는 방식이 더 나을 것 같다는 생각 안 하십니까? 이래도 과연 이 랭킹을 신주단지 모시듯 모시고 싶으십니까? 다시 한 번 말씀드립니다만, 랭킹은 하늘에서 떨어지는 것이 아닙니다. 이것도 다 사람이 정하는 것이라는 말씀입니다. 랭킹에 너무 구애받지 마세요. 그 시간을 활용해서 정말 자신이 뭘 하고 싶은가를 더 알아보는 것이 나을지도 모릅니다. 



Posted by 하린/가빈대디 하린대디